2017년 7월 28일 금요일

P 보도자료

img

헬스케어 및 피트니스 웨어러블용 산화포화도ㆍ심박수 측정 통합 센서 모듈 발표

아날로그 혼합 신호 반도체 시장을 선도하는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프로덕트 코리아(대표 김현식 www.maximintegrated.co.kr)는 헬스케어 및 피트니스(스포츠) 웨어러블을 위한 산소포화도ㆍ심박수 측정 통합 센서 모듈 ‘MAX30102’를 발표했다. 

맥심의 산소포화도 및 심박수 모니터 통합 모듈은 초저전력 솔루션으로 모바일 및 웨어러블 기기의 공간 절약과 설계 용이성을 제공하는 완전한 시스템이다. 시스템 설계자는 MAX30102 산소포화도ㆍ심박수 측정 통합 센서 모듈을 이용해 웨어러블 및 헬스케어 제품 시장 출시를 앞당길 수 있다. 

바이탈 사인(Vital Sign)을 모니터링하는 웨어러블 장비는 빠르게 발전 중이며 그 중심에 아날로그 통합이 자리한다. 시스템온칩(SoC)과 통합 모듈 솔루션은 빠른 속도로 단품 또는 멀티컴포넌트 디자인을 대체하고 있다. MAX30102는 Red/IR LED가 통합된 모듈로 산소포화도와 심박수 측정을 위해 LED 펄스 방식으로 동작한다. 

MAX30102는 초저전력 기반으로 배터리 사용 시간을 늘려준다. 센서부는 1.8V 전원에서 동작하고 내부 Red/IR LED용으로는 별도의 5V 전원이 필요하다. 또한 광학 또는 전기적 성능 저하가 없는 초소형 솔루션으로 발광부인 내부 LED 센서 수광부인 광검출기 렌즈와 같은 광학 부품들과 주변 광원 제거(Ambient Light Rejection) 기능이 포함된 저잡음 전기소자들이 통합됐다. MAX30102는 통합 모듈과 가속도계가 포함된 평가 플랫폼(EVKit)을 제공해 고객이 신속하게 모듈을 평가하고 쉽게 시스템을 설계하도록 돕는다.

맥심 인터그레이티드의 앤드류 베이커 인더스트리 및 헬스케어 제품 담당 전무는 “맥심은 고객을 위해 혁신적 웨어러블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맥심이 보유한 설계자산(IP)과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다수의 기술을 단일의 저전력 소형 패키지로 통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데이터빈스(Databeans)의 수지 이노우에 연구 담당 이사는 “헬스케어와 웨어러블 기술 시장은 빠르게 성장 중이다. 맥심은 아날로그와 마이크로컨트롤러(MCU) 기술로 이 시장에서 핵심 역할을 수행하는 유리한 위치에 있다”고 말했다.

MAX30102는 소형 14핀 광학 모듈(5.6mm x 3.3mm x 1.55mm)로 이용 가능하다. 섭씨 영하 40도에서 영상 85도 범위에서 동작 가능하며 평가 보드도 제공된다. MAX30102에 대한 자세한 정보와 고 해상도 이미지는 맥심 웹사이트(http://bit.ly/MAX30102 / http://bit.ly/Image_MAX30102)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맥심은 1월 13~15일 일본 도쿄 빅 사이트에서 열리는 ‘웨어러블 엑스포 2016’에서 MAX30102를 시연한다. 맥심 부스는 마루분(유통업체) 부스 내 E-23-4에 위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