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월 27일 수요일

P 보도자료

img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 한유아 신임 사장 선임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가 한유아 사장을 선임한다고 밝혔다. 신규 선임된 한유아 사장은 국내 영업과 비즈니스 운영 업무를 총괄한다.

2004년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에 입사한 한유아 사장은 반도체 업계 경영·운영·마케팅 분야에서 많은 경험과 노하우를 쌓아왔다.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본사의 고객운영부문 이그제큐티브 디렉터로 재직하며 한국•중국•대만•싱가폴 등 아시아 지역은 물론 미국과 유럽의 글로벌 주요 고객을 담당했다. 대기업, 중견•중소기업 및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온라인 고객들을 비롯한 다양한 기업 고객들의 성장을 지원했다.  

맥심에 합류하기 전 CTS 코퍼레이션(전 모토로라 부품사업부)에서 근무했으며, 단국대학교에서 인문학사 학위를 취득했다.

한유아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 사장은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 사장을 맡게 돼 영광이다. 맥심의 혁신적 제품과 탄탄한 엔지니어링 자원으로 고객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계속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존 임페라토(Jon Imperato)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본사의 글로벌 영업 및 마케팅 부사장은 “한유아 신임 사장은 풍부한 경험과 함께 끊임없이 발전을 추구하는 리더로서 탁월한 명성을 쌓아왔다”며 “고객과의 관계뿐만 아니라 맥심 비즈니스 성장에 높은 열정을 갖춘 인물로 맥심 코리아를 이끌어 갈 적임자”라고 말했다.